2022년 4대보험 요율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사업주와 근로자가 각 반씩 부담을 하게 됩니다. 근로자가 내야할 금액의 절반을 사업주가 내준다는것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근로자는 실제 납부할 금액의 50%만 납루를 하게 되는것입니다.
국민연금의 경우 전체 9%로 사업주가 4.5% 근로자가 4.5%를 부담하게 됩니다.
건강보험의 경우 전체 요율은 6.9%입니다. 여기에서 사업주가 3.495%를 부담해주기에 근로자는 3.495%만 부담하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보험의 경우 1.80%인데 역시 절반은 사업주가 내주게 되면서 근로자는 0.9%만 부담하면 됩니다. 산재보험의 경우 업종이나 분야에 따라사 많이 상이하기 때문에 여기에서는 다루지 않겠습니다.
 
 
2022년 4대보험 요율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사업주와 근로자가 각 반씩 부담을 하게 됩니다. 근로자가 내야할 금액의 절반을 사업주가 내준다는것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근로자는 실제 납부할 금액의 50%만 납루를 하게 되는것입니다.
국민연금의 경우 전체 9%로 사업주가 4.5% 근로자가 4.5%를 부담하게 됩니다.
건강보험의 경우 전체 요율은 6.9%입니다. 여기에서 사업주가 3.495%를 부담해주기에 근로자는 3.495%만 부담하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보험의 경우 1.80%인데 역시 절반은 사업주가 내주게 되면서 근로자는 0.9%만 부담하면 됩니다. 산재보험의 경우 업종이나 분야에 따라사 많이 상이하기 때문에 여기에서는 다루지 않겠습니다.
 
2022년은 어떻게 될까??

2022년 4대보험 요율 확인

4대 보험은 질병 또는 부상으로 발생하게 되는 고액의 진료비가 가계에 과도한 부담이 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도입이 된 제도입니다. 평소에 보험료를 내고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이를 관리 및 운영을 하다가 필요시 보험급여를 제공함으로써 국민 상호 간의 위험을 분담하고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사회보장제도입니다.

LET’S WORK TOGETHER

근로자와 사업주 반반부담


 
2022년 4대보험 요율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사업주와 근로자가 각 반씩 부담을 하게 됩니다. 근로자가 내야할 금액의 절반을 사업주가 내준다는것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근로자는 실제 납부할 금액의 50%만 납루를 하게 되는것입니다.
국민연금의 경우 전체 9%로 사업주가 4.5% 근로자가 4.5%를 부담하게 됩니다.
건강보험의 경우 전체 요율은 6.9%입니다. 여기에서 사업주가 3.495%를 부담해주기에 근로자는 3.495%만 부담하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보험의 경우 1.80%인데 역시 절반은 사업주가 내주게 되면서 근로자는 0.9%만 부담하면 됩니다. 산재보험의 경우 업종이나 분야에 따라사 많이 상이하기 때문에 여기에서는 다루지 않겠습니다.
 
2022년은 어떻게 될까??

2022년 4대보험 요율 확인

4대 보험은 질병 또는 부상으로 발생하게 되는 고액의 진료비가 가계에 과도한 부담이 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도입이 된 제도입니다. 평소에 보험료를 내고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이를 관리 및 운영을 하다가 필요시 보험급여를 제공함으로써 국민 상호 간의 위험을 분담하고 필요한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사회보장제도입니다.

LET’S WORK TOGETHER

근로자와 사업주 반반부담


 
2022년 4대보험 요율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사업주와 근로자가 각 반씩 부담을 하게 됩니다. 근로자가 내야할 금액의 절반을 사업주가 내준다는것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근로자는 실제 납부할 금액의 50%만 납루를 하게 되는것입니다.
국민연금의 경우 전체 9%로 사업주가 4.5% 근로자가 4.5%를 부담하게 됩니다.
건강보험의 경우 전체 요율은 6.9%입니다. 여기에서 사업주가 3.495%를 부담해주기에 근로자는 3.495%만 부담하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고용보험의 경우 1.80%인데 역시 절반은 사업주가 내주게 되면서 근로자는 0.9%만 부담하면 됩니다. 산재보험의 경우 업종이나 분야에 따라사 많이 상이하기 때문에 여기에서는 다루지 않겠습니다.